신앙과 상황의 만남

2017.12.12 05:15

사랑의 결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날짜 2017-12-10
글쓴이 장세정 목사

       한 만삭이 된 어머니가 아기를 낳기 위해 집을 향해 가던 중이었습니다. 그런데 어머니는 그만 그 집을 다가지 못하고 길에서 진통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가진 것이 아무 것도 없었던 어머니는 어느 다리 밑에 겨우 자리를 잡아 아기를 분만하게 되었습니다. 추운 겨울 아무도 도와 줄 사람이 없는 가운데 그 어머니는 모든 것을 혼자 처리하고는 아기가 춥지 않도록 자기 옷을 모두 벗어서 아기를 감싸주었습니다. 그리고 추위에 어머니는 그만 얼어 죽고 말았던 것입니다. 얼마 후 어느 미군 장교 한 사람이 차를 타고 그 근처를 지나가다가 휘발유가 떨어졌습니다. 그는 부대로 연락을 취해 놓고 차에서 내려 그 부근을 거닐면서 기다리고 있었는데 어디선가 이상한 아기 울음소리 소리가 들렸습니다. 그 군인은 그 소리를 따라 다리 밑까지 내려오게 되었고 거기서 기가 막힌 장면을 목격하게 됩니다. 어머니는 벌거벗은 채 얼어 죽어 있었고 어머니의 옷에 둘러싸인 갓난아기가 몹시 울고 있었습니다. "내가 여기서 기름이 떨어진 것이 어쩌면 하나님께서 이 아이를 살리시기 위함인지도 모르겠군." 이렇게 생각한 미군은 그 아기를 데려다가 양자를 삼아 잘 키웠습니다.

 

       아들은 미국에서 훌륭하게 자라 성인이 되었습니다. 늘 자신의 출생에 대해 알고 싶어 하던 아들은 어느 날 자기를 키워 준 아버지로부터 자기를 낳아 준 어머니의 이야기를 듣게 되었습니다. 아들은 무덤을 찾아 한국에까지 나왔습니다. 아들은 어머니의 무덤 앞에서 자기 옷을 벗어서 무덤 위를 덮으면서 울음을 터뜨립니다. "어머니 얼마나 추우셨어요! 나를 살리기 위해 어머니는 그런 희생을 치르셨군요! 저는 어머니의 사랑을 생각하면서 앞으로 벌거벗고 굶주린 사람들에게 예수님의 사랑을 전하며 살겠습니다." 어머니의 숭고한 사랑이 결실을 맺게 된 것입니다. 우리들도 그리스도의 사랑에 빚진 자로서 어떤 사랑의 결실을 맺으며 살아야 할지 곰곰이 자신을 돌아보게 해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날짜 제목 글쓴이
105 기업을 누리는 축복
104 말씀과 언어
103 새로운 시작
102 새해결심 실천방법
101 성육신의 사랑
100 온유한 사람
» 사랑의 결실
98 가족의 소중함
97 반석위에 세운 인생
96 감사의 생활화
95 인생의 월동준비
94 작은 씨앗 풍성한 열매
93 작은 새의 행복
92 덤으로 사는 인생
91 우아한 노년
90 세월을 아껴야 합니다
89 세상의 빛이 되는 삶
88 하나님 나라 대장부
87 시련을 극복하는 믿음
86 시련의 터널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